myung1.gif

베트남전쟁과 한국군

베트남참전 유공자회

그리운 전우 찾기

베트남전쟁 참전수기

베트남전쟁의 영웅들

침묵의 살인마

STOP THE WAR

6·25참상

國會인터넷生放送 

國會議員홈페이지 

고 엽 제 란? 

고엽제 보고서 

  고엽제 후유(의)증 

  고엽제 등록절차 

  전국보훈병원안내 

  전국호국묘원안내 

tmp3512.bmp

dalma01.gif

역사의 현장

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작성자 소양강        
작성일 2009/10/22 (목) 11:05
ㆍ조회: 1858   
박정희가 싫어서 떠났던 그녀, 박정희를 뛰어넘다

▲김형아 호주국립대 교수는“박정희가 할 수 있다’는 자신감을 국민에게 불어넣은것은 산업화뿐 아니라 민주화를 이루는데도 기여했다”고 말했다.

朴대통령 30주기 학술회의 참가 김형아 호주국립대 교수 "70년대 새마을 운동이 한국인 국민성 바꿔…  경제기적 원동력 돼"

19일 연세대에서 열린 박정희 대통령 30주기 국제학술회의에서 가장 논쟁적 발표를 했던 학자는 김형아(59) 호주국립대 교수다. 김 교수는 이날 "박정희 대통령이 주도한 새마을운동이 한국인의 국민성을 바꿨고, 경제기적의 원동력이 됐다"고 발표했다. 일부 진보 학자들에 의해 박정희 정권의 국민통제 수단쯤으로 비판받아온 새마을운동이 오늘의 대한민국을 만든 원천이라는 주장이었다. 

김 교수는 2005년에 출간한 《유신과 중화학공업―박정희의 양날의 선택》(일조각)에서도 "박 대통령의 중화학공업 추진과 유신체제는 한쪽 없이는 나머지 한

쪽도 존립할 수 없는 '양날의 칼'이었다"면서 "유신이라는 독재체제가 없었으면 경제성장은 이뤄질 수 없었다"는 주장을 폈다. 유신체제를 합리화하는 듯한 그의 주장은 당시에도 논란거리가 됐다. 

1974년 유신체제를 견딜 수 없어 혼자 호주로 떠났다는 김 교수가 무엇 때문에 '박정희 시대'를 변호하고 나섰을까. 학술회의를 마친 20일 오후 김 교수를 만났다. 

―박정희 대통령과 유신체제가 싫어서 한국을 떠났던 사람이 유신과 새마을운동을 옹호하다니, 아이러니다. 

"박정희가 싫어서 한국을 떠난 것은 사실이고, 지금도 박정희 개인을 좋아하지는 않는다. 그러나 박정희 시대를 연구하다 보니, 좋든 싫든 사실을 인정하지 않을 수 없었다." 

―박정희 대통령이 새마을운동으로 한국인의 국민성을 바꿨다는 주장은 도발적이다. 

"박정희 시대 이전, 한국인은 게으르고, 의타적이고, 수동적이라는 인식을 스스로 했고 '엽전' '짚신'이라고 자신을 비하했다. 장준하·함석헌·한태연 같은 지식인들도 국민성을 개조해야 한다고 주장했다. 박정희는 국가 건설(Nation Building)을 하려면, 국민성을 바꿔야 한다고 생각했다. 1970년대 새마을운동을 통해 '할 수 있다' '하면 된다'는 캠페인을 일으킨 것은 그 때문이다. 박정희는 국민에게 자신감과 불굴의 의지를 불어넣었다. 경제기적은 여기에서 출발했다." 

―지금 40~50대에게 새마을운동은 '새벽종이 울렸네'로 시작하는 새마을 노래와 억지로 끌려나온 조기청소 정도로 기억된다. 위로부터 강제된 운동이라며 염증을 느끼는 이들도 많다. 

"새마을운동에는 흔히 역사가 그렇듯 양면성이 있다. 일부 지식인은 나쁜 점만 부각시킨다. 새마을운동은 초기에는 국가가 주도했지만, 대중들이 초가집이 바뀌고 마을길이 뚫리는 것을 보면서 신바람이 나서 참여했다. 박정희는 보다 나은 삶을 꿈꿨던 대중들의 마음에 불을 지핀 것이다." 

―박정희 시대 산업화의 공로는 평가받을 만하지만 독재는 잘못된 것 아닌가. 

"한국 학자들이 유신과 경제성장을 따로 보는데, 결국 이 둘은 '양날의 칼'이다. 누이가 공장에 가서 받은 월급으로 대학 공부를 마치고 성공한 뒤, 부모에게 왜

누이를 공장에 보냈느냐고 대드는 것과 비슷하다. 현실의 이면을 보지 않거나, 무시하면 안 된다." 

―민주주의를 하면서도 산업화를 이룰 수 있었다는 주장도 있다. 

"매우 이상적이고 비현실적인 주장이다. 어느 나라도 희생을 치르지 않고 산업화를 이룬 나라는 없었다. 박정희의 리더십은 전체적으로 평가할 때, 과오보다는 성과가 컸다." 

―박정희 대통령을 어떻게 평가하는가. 

"박정희의 과오를 미화해서는 안 되지만, 그는 국가지도자로서 책임을 다했다. 산업화된 국가를 만드는 것이 그의 책임이었다. 일부 지식인들은 경쟁 지상주의,

지나친 개인주의가 박정희 개발독재의 후유증이라고 비판한다. 그러나 30년 전에 죽은 박정희에게 모든 책임을 돌리는 것은 공정하지 않다. 박정희를 지지하든, 반대하든 이젠 그를 놓아주어야 한다."  

*입력 : 2009.10.20 23:14 / 수정 : 2009.10.21 03:01

 채승우 기자 rainman@chosun.com

이름아이콘 베드로
2009-10-22 12:51
우리나라가 이만큼 성장한 것은 훌륭한 지도자가 있었기 때문이다.  
나라를 위해 헌신한 박정희 대통령을 비판한다면 자신은 이 나라를 위해 무엇을 했는가?를 먼저 생각하고 반성해야한다고 본다.
가난한 나라 대한민국을 경제대국으로 만들기 위해 눈물을 흘려가며 애쓰신 박정희 대통령만한 이나라 대통령이 있거던 말해보라고 싶다.  저는 박정희 대통령을 존경합니다.
   
이름아이콘 임꺽정
2009-10-22 19:40
그 당시는 그정책을 같이 수행하자니 고통도 있었지 그야말로 새벽종이 울리자말자 마을로 들판으로 내 달였지 지금생각하니 꿈같은 이야기지 우리세대는 그렇게해서 반만년의 가난을 넘었지만 요즘 빨갱이들은 그냥된줄알지 주리를 틀어야해.
   
이름아이콘 박충열
2009-10-22 21:15
배웠다는 이사람들아~솔직하게 진실된 말좀! 합시다.
나라가 중요하느냐~? 국민이 중요하느냐~? 확실하게  말좀! 해라~
나는 이렇케 목이 터져라~헤치겠다.국민들 2/1 이 죽어도 좋다. 가난을 탈피하고,  부강한 나라가 된후에 민주화 와 인권! 뿐만 아니라~
개, 소, 돈, 병아리등등들에게도 어떤 권한도 다~줄 것이다, 라고 할 것이다.
이 어용이~개떡 같은 넘들아~! 북한! 고려 호텔에서  무엇을 배우고 왔느냐~?
순 거짓 말 쟁이들~ 같어 니라고, 이말이 무시기 같은 거시기의 말인가 읽어 봐라~~?
기아의 공포에서  허덕이는 국민들을 해방을 시키기 위해서, 가믄과  비오는날~!
나홀로 변장을 하여, 새나라 택시를 타고, 김포 평야 논 복판에서, 하늘을 우려려 보고~
풍년들게 해달라고 기도를 하셨다.
지금까지, 정말 몰랐습니다.
어느 분! 이 였습니까~?
지금,이렇케 잘 살게 해주신! 박 정 희님! 이시다.
   
이름아이콘 김경만
2009-10-24 07:42
자료를 준비하여 그을 올리여 하니 먼저 올리셨네요. 김형아교수님 메스콤을 통해
익히 알고있는 점을 양해해주십시요.
   
 
  0
1000
윗글 故 朴正熙大統領의 人間的인 면모
아래글 참전 유공자, 실질적인 국가유공자 예우 필요(제284회 정기국회 이인기 의원 발언 영상)

역사의 현장

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252 60년대를 생각나게 하는 것 들..기억도 새로울 겁니다. 2 유공자 2008-10-19 14:24
251 차인태씨 엣세이서 비화공개 1 유공자 2009-08-30 11:05
250 전주 콩나물 국밥집 욕쟁이 할머니와 박정희대통령 3 카이로 2009-02-27 20:27
249 박정희대통령과 김병장의 아름다운 추억 달마 2007-11-13 00:24
248 통일벼와 박정희 김현식 2005-11-15 16:12
247 <펌글>미얀마에서 만난 박정희 대통령 1 서현식 2010-04-13 05:36
246 박정희 장군과 박종세 아나운서 1 이강성 2010-05-22 14:12
245 박정희가 그리워지는 이유 1 송영인 2010-02-11 21:46
244 故 朴正熙 大統領 옛사진 1 rokmc56 2010-05-18 13:59
243 박정희 대통령의 대국민 담화문 중에서 2 rokmc56 2010-04-28 11:19
242 李舜臣, 李承晩, 朴正熙 徐賢植 2010-04-14 13:41
241 대한민국의 과거와 미래인요한(John Alderman Linton)박사의 강연 2 운영자 2010-02-20 18:19
240 박정희 유신정권과 차지철 운영자 2010-04-02 02:32
239 韓國戰에 참전한 어느 美軍 老兵의 글 2 송영인 2010-03-10 15:03
238 어느 미망인 이야기 10 初心 2010-03-09 10:02
237 일본 대학생들의 박정희 예찬(禮讚) 송영인 2010-02-03 16:02
236 긍정의 생각은 기적을 낳고.. 이강성 2010-01-31 14:37
235 [필독]조국 대한민국을 위해 구국횃불을 !!! 이강성 2010-01-24 22:21
234 세계가 평가하는 혁명가 박정희 徐賢植 2009-12-28 01:22
233 국보 1호 부터 100호 까지 감상하기 운영자 2009-12-17 19:06
232 이토 히로부미를 보는 한ㆍ일의 시각 운영자 2009-11-27 17:31
231 한국의 고대사를 확인 하기 운영자 2009-11-13 22:01
230 5000년 歷史를 움직인 10人의 大韓國人 2 유공자 2009-11-01 20:45
229 포항제철 박태준과 고 박정희 대통령 2 유공자 2009-10-23 21:29
228 故 朴正熙大統領의 人間的인 면모 유공자 2009-10-23 21:00
227 박정희가 싫어서 떠났던 그녀, 박정희를 뛰어넘다 4 소양강 2009-10-22 11:05
226 참전 유공자, 실질적인 국가유공자 예우 필요(제284회 정기국회 이인기 의원 발언 영상) 13 서현식 2009-09-16 23:09
225 10.26 그 살육의 현장 운영자 2009-08-30 00:32
224    Re..김재규 진술서 全文-박정희를 쏜 이유 유공자 2009-08-30 11:11
223 대한민국 건국 대통령 이승만 3 서현식 2009-08-23 17:12
222 ‘간도반환 소송가능시한 3주밖에 안남아“ 4 송영인 2009-08-20 20:44
221 동북공정(東北工程)을 아시나요? 1 유공자 2009-08-13 18:09
220 쓰러진 나라를 일으킨 소아마비 대통령 1 송영인 2009-08-14 20:07
219 朴大統領의 美陸士 방문 일화 1 송영인 2009-08-14 19:20
218 일본의 컬럼중에서 송영인 2009-08-01 18:45
12345678910,,,17

mailbox_red.gif

vietnamwar@naver.com

Copyright (c) 2002 www.vietnamwar.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vietnamwar@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

cellularphone03.gif

010-3720-88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