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ung1.gif

베트남전쟁과 한국군

베트남참전 유공자회

그리운 전우 찾기

베트남전쟁 참전수기

베트남전쟁의 영웅들

침묵의 살인마

STOP THE WAR

6·25참상

國會인터넷生放送 

國會議員홈페이지 

고 엽 제 란? 

고엽제 보고서 

  고엽제 후유(의)증 

  고엽제 등록절차 

  전국보훈병원안내 

  전국호국묘원안내 

tmp3512.bmp

dalma01.gif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작성자 운영자        
작성일 2018-10-25 (목) 18:11
 
드디어 예상했던 엄청난 사건이 일어났네요.<받은글>
드디어 예상했던 엄청난 사건이 일어났네요.
트럼프 대통령이 20일 어제 INF(Intermediate-Range Nuclear Forces Treaty) 미국과 러시아 간 '중거리 핵전력 폐기 조약'을 파기하겠다고 밝혔습니다.
트럼프대통령은 미국으로서는 역사에 남을만한 대단한 대통령이면서도 참으로 무서운 인물입니다.
여지껏 어느 나라를 봐도 대통령이 선거때 공약한 사항들을 거의 모두 즉각적으로 지켜내는 대통령은 아마도 트럼프밖에 없을듯 합니다.
또한 그가 입밖에 낸 말들은 거의 모두를 즉각적으로 실행을 합니다.
지난 유엔 연설에서 트럼프는 중국과의 전쟁을 선포하면서 러시아에게도 반드시 책임을 묻겠다는 식의 뉘앙스를 내비췄었는데, 이렇게까지 빨리 트럼프가 행동으로 옮긴것에 대해 놀라울 따름입니다.
이제 한국인들도 트럼프의 정치적 제스츄어 방식에 대해 조금은 적응이 되었을 겁니다.
시진핑을 자신의 가장 친한친구라 하면서도 중국 경제를 단숨에 무너뜨렸습니다.
말끝마다 김정은을 좋아하는 것 처럼 얘기하지만, 그의 숨은 의도는 한국과 북한으로서는 두려워해야합니다.
섵불리 트럼프를 쉽게 판단 미스를 한 사람들이 얼마나 많습니까.
이제는 그야말로 트럼프식의 전략을 제대로 꾀뚤을 수 있는 눈을 가져야합니다.
미국이 INF 협정을 파기했다는 뜻은 무엇입니까 ?
즉, 드디어 국제적인 신냉전시대를 맞이하면서 본격적인 핵경쟁시대에 돌입했다는 뜻입니다.
미국과 나토가 중국과 러시아에 대하여 한발짝이라도 움직이면 대규모 전쟁으로 갈 준비가 되었으니 어디 붙어봐! 라고 선전포고 조의 수위높은 경고를 한것이나 다름이 없습니다.
INF 협정은 1987년 워싱턴 D. C.에서 미국의 로널드 레이건 대통령과 소련의 미하일 고르바초프 서기장이 서명한 중거리핵전력 협정입니다.. 양국이 보유하고 있는 핵탄두 장착용 중단거리 지상발사 미사일을 폐기한다는 게 핵심 내용이었습니다.
미국과 소련의 적대적 관계로 오랜세월 지구촌에 냉전이 있었으나 INF 협정을 맺으면서 미국과 소력의 초강대국 사이에서 역사적인 첫 군축 협정이었습니다.
양국이 보유한 2,619 개의 미사일을 3년간에 걸쳐 단계적으로 페기하고 미사일 발사기와 그와 관련된 지원 장비등을 서로 없애기로 한다는 내용의 합의서로서 미소 간의 냉전을 끝낸다는 중요한 의미를 가진 협정이었습니다.
그러나 러시아는 물론 중국까지 이러한 평화적 조약을 무시하고 계속적으로 중거리 핵전력제한 협정을 위반하면서, 미국을 위협하고있었습니다.
트럼프 대통령은 “러시아와 중국이 새로운 협정에 동의하지 않을 경우 협정을 파기하겠다”며 “그런 다음 우리도 무기를 개발할 것이다. 러시아와 중국이 무기를 만들고 있는데 우리만 조약을 지키는 것은 용납할 수 없다”라고 말했습니다.
즉, 이제는 중국과 러시아가 미국에 완전히 무릎을 꿇지 않으면, 미국도 이제는 전면전으로 가겠다는 선포를 함으로서 새로운 냉전시대가 시작된 것입니다.
이러한 일촉즉발의 위험한 냉전시대가 도래된 상황에서 한국의 현 정부는, 북한과의 종전선언 및 경제협력, 판문점선언이행 등에 대하여, 미국의 동의를 받을 필요가 없다는 목소리들을 내는 사람들로 가득차있는 상황입니다.
미국이 중국의 위성도시 급인 북한의 위협을 염두할것 같습니까?
미국은 이미 북한을 어떻게 무너뜨릴지 모든 플랜을 다 가지고있기때문에 큰 위협으로 생각지도 않습니다.
미국은 김정은을 미치광이 정신병자 폭군정도로밖에 생각하지 않습니다. 늘 자신의 목숨이 두려워 툭하면 친인척과 측근들을 무참히 죽이고 북한 주민들에게 자유를 빼앗아 무참히 인권을 말살하고 미국의 학생 오토웜비어를 고문하다가 사망에까지 이르게 한 김정은입니다.  게다가  ICBM 으로 미국을 위협 했었습니다.
그랬던 미치광이 김정은이 미국을 ICBM 으로 위협한지 5개월만에 갑자기 얼굴을 바꾸며 평화의 가면을 쓰고 평창올림픽에 나타나 악수하자며 미국에게 러브콜을 보냈습니다.
중국을 이렇게 빠른시간에 제압하고 이제는 러시아와 핵경쟁을 선포한 무시무시한 트럼프가, 김정은 따위의 연기에 놀아날것이라고 생각하는 현 문재인 정부가 얼마나 우습고 성가시게 보이면 국제적으로 계속 망신을 받도록 내버려두면서, 가끔씩 호통을 치면서 자재해라!, 까불지 말아라!.. 그래봤자 너희들에게 좋을것 하나도 없거든? 라고 으름장을 놓겠습니까.
문재인이 트럼프에게 김정은에 대한 제제를 완화해달라고 사정하러 갔다가...어찌돼었습니까 ?... 트럼프가 문재인에게... 오! 너 왔구나... 그래 그래... 북한좀 도와주라고 ? 믿어달라고 ? 그럼.. 그럼.. 나도 김정은 좋게 생각하고 있어... 그전에 일단 우리가 너네들에게 돈을 너무 적게 받고 있더라 FTA 다시 서류 만들었으니 온김에 싸인좀 하고 가... 라고 했고.. 문재인은 찍소리 못하고 네네 하면서 싸인해주고 왔지요...
지금 한국 언론에서 FTA 조약에 대체 한국이 얼마나 미국에게 어떤 조항에서 얼마를 더 주어야하는지 구체적으로 밝히기나 했습니까 ?
그러면 돌아와서 찔끔하고 이거 뭐 좀 잘못되어가는 것 같다.. 앞으로 전략을 바꾸어야겠어.. 라고 정신을 차리기는 커녕 또다시 유럽을 돌아다니면서 김정은좀 도와주라고 사정하고 돌아다니면서 결국, 개망신만 당하고 오히려 유럽에서 북한제제 더 강력하게 해야한다고 모두 합의를 해버렸습니다. 그야말로 대놓고 한국의 대통령을 왕따를 시키며 국제적으로 망신주자고 작정을한게죠
얼마나 국가적으로 망신스러운 해괴망칙한 사태입니까 ?
이런 엄청난 상황에서 한국 언론들 내보내는 뉴스보십시오.
망신당해 할말들도 없고 큰일났다 싶었는지, 프랑스가서는 여지껏 대접받아보지 못했던 대단한 대접을 받았다는 따위의 기사도 뉴스라고 내보내질 않나, 청와대는 아셈 단체사진에 빠진 문재인이 엘리베이터를 놓쳐서 참석하지 못했다는 그야말로 창피한 수준의 변명을 냅니다..
아니, 9층에 쪼그리고 앉아서 연설문 들여다보고 있는 불쌍하고 초라한 사진은 왜? 내보냅니까 ?  다른 수상들은 5층에 있었는데 문재인은 9층에 있어서 엘리베이터가 오질 않았다 ?
엘리베이터가 9층에서 누르면 아래층에서 부터 계속 위로 올라가는게 엘리베이터 아니던가요 ?
9층에서 눌렀는데 엘리베이터가 5층까지만 갔다가 다시 내려가는 엘리베이터도 있습니까?
이것도 국가를 대표하는 청와대에서 변명이라고 내놓고 있으니 참으로 나라의 수준이 어찌 이것밖에 안돼는 것인지 도무지 이해할 수가 없는 정권입니다.
지금, 미국은 나토와 대규모 군사훈련을 하고있고, 이제는 INF 협정까지 페기하면서 핵전쟁도 불사하겠다고 중국과 러시아와 미국과 나토가, 본격적인 냉전상태에 들어간 판국인데.
아직도 청와대는 어떻게든 손바닥으로 하늘을 가릴 생각만 하면서 정권을 유지하는데만 급급하고 김정은과 밀약한 사항들만 이루어내려고 혈안이 되어있는 모습이니 참으로 큰일이 아닐 수가 없습니다.
북한이 비트코인을 해킹해서 5 억 3천만 달러를 착취했는데, 문재인 정부의 아직도 밝혀지지 않은 석탄 돈세탁 문제를 볼때 비트코인으로 북한에 돈세탁 해주고 있는 냄새가 진동을 하고 있지 않습니까 ?  이것은 제 말이 아니라 해외 여러 북한문제 전문가들이 한국정부가 연류되어있을것이라는 의심을 갖고 칼럼들을 쏟아내고 있는 중이니 검색만 해봐도 쉽게 알수있는 문제들입니다.
더 어처구니 없는 것은 교황에게 북한을 방문해달라고 요청하는 것은 또 무슨 수작입니까 ?  기독교인들을 무참히 처형하는 북한인데, 세상에 남한의 대통령이 종교를 허락하지 않고 종교인들을 사형시키는 북한을 방문해달라고 교황에게 사정을 하질 않나.. 교황이 정식으로 북한으로 부터 초청을 받으면 생각해보겠다고 뒤로 미루어놨더니, 이건 뭐, 혼자서 김치국 먹고 교황이 북한을 방문하기로 약속한것처럼 발표해버려서 바티칸이 발칵 뒤집어져 교황이 내가 언제 간다고 했냐 ? 한국 정부 그렇게 함부로 먼저 김치국 먹고 발표하면 안돼지~ 하면서 또한번 국제적으로 개망신을 당했습니다. 
창피하고 창피한 정부요 문재인은 정말 대통령의 자격이 없어도 너무나 없는 인간입니다.
똥오줌을 못가린다는 말이 절로나오는 이렇게 우둔한 대통령이 역사에 또있겠습니까 ?
이러니 국민들이 참다 참다 정치에 관심이 없던 사람들까지 폭발하는 것 아니겠습니까 ?
지금 문재인 정부에서 일어나는 온갖 비리들을 나열하자면 끝도 없습니다.
박근혜 탄핵사유가 되었던 최순실 국정농단 사건, 지금 정부에서도 똑같이 일어나고 있지 않습니까 ?
서울시장의 교통부 인사채용 비리 문제도 반드시 집고 넘어가야하겠지요.?
적폐청산, 가짜뉴스 단속, 본인들이 행하던 일들을 고스란히 반대파에 뒤집어 씌우면서 저질스러운 짓들 그만멈추고 나라가 지금 풍전등화에 놓였는데 정신차리고 나라지켜내세요!
국민들의 인내심도 이제는 바닥이 나서 참을 수 없는 지경에 까지 이르렀다는 것 문재인 정부는 명심해야할 것입니다.
 
한심하기 짝이 없는 문재인 정부, 부디 빨리좀 끝났으면 좋겠습니다.
   
이름아이콘 베드로
2018-10-26 17:44
운영자님의 말씀이 백번 옳은 말씀입니다.
   
 
  0
500
윗글 물러나라 아닌 끌어내자로 의지표춣하자!
아래글 엄청나게 많은 종북좌파 이적 단체들(펌)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24622 자유민주주의 말살하고,공산화를 획책하는 지들에게 정도 2018/12/10 08:07
24621 #죽음으로 항거한 이재수 사령관님 영전에 바칩니다. 5 운영자 2018/12/09 18:43
24620 맹세 1 수리부엉 2018/12/08 20:01
24619 김정은 남한 오면 죽는다, 내가 폭탄 될 것이다[펌] 1 정도 2018/12/06 20:40
24618 미국에 있었던 실화(實話)입니다.  양성목 2018/12/04 11:12
24617 ♡?적선소(積善梳) 달마 2018/12/04 11:04
24616 ??친구여~인생이란것은 말일세... 운영자 2018/12/04 10:54
24615 [아카시아 꽃과 할머니] 유공자 2018/12/01 22:53
24614 國亡과 國民意識 2 달마 2018/12/01 22:29
24613 자유월남패망이 우리에게주는 교훈 1 정도 2018/11/26 14:48
24612 박정희대통령 장군검 1 운영자 2018/11/25 03:44
24611 워싱톤에서 소식 보냅니다. 1 운영자 2018/11/24 05:49
24610 (고) 채명신 사령관 제5주기 추모식 안내 1 운영자 2018/11/23 13:30
24609 예비역의 선전 포고 격문(檄文) 이제 살려면 일어서자. 박필규 2018/11/23 07:08
24608 < 음악 이야기 > '' Danny Boy '' 1 운영자 2018/11/20 11:07
24607 미친 종부기 새끼들.. 1 rokmc56 2018/11/17 17:54
24606 진실에 접근하고 있다 김진화 2018/11/17 07:45
24605 월남참전용사전투수당특별법제정청원문 도림천 2018/11/15 13:34
24604 월남참전자용전투수당특별법제정호소문 도림천 2018/11/15 13:32
24603 이글 한번 읽어봐요, rokmc56 2018/11/13 08:34
24602 1970~1971년맹호1연대3대대본부 함께근무한 전우찾습니다. 온누리 2018/11/12 14:36
24601 햇볕정책은 실패가 아니라 김대중의 반 국가적 음모였다. 1 운영자 2018/11/11 15:21
24600 월남전참전자회 적폐청산 위원회 검찰청 앞 기자회견 제1~3부 2 운영자 2018/11/09 03:32
24599 참전명예수당 4 송주완 2018/11/08 02:08
24598 "소박한 노인의 감사기도" 2 지정식 2018/11/03 05:51
24597 2018년 안중근 국제학술회의 박정부 2018/11/03 05:42
24596 -한 노병의 외침- <받은글> 2 운영자 2018/11/03 05:27
24595 '고약해' 1 운영자 2018/11/01 21:04
24594 2018년 10월17일부터 10월27일 1진 부터 5진 가지 베트남 전적지방문 선후배 전우님들께 큰돌맹이 2018/11/01 08:27
24593 춥고 배 고푸던 시절 rokmc56 2018/10/29 09:50
24592 문가 out 집회 현장 1 rokmc56 2018/10/27 19:41
24591 자유 태극당의 사명과 가치 1 자유의투쟁 2018/10/26 15:34
24590 물러나라 아닌 끌어내자로 의지표춣하자! 비전원 2018/10/26 03:26
24589 드디어 예상했던 엄청난 사건이 일어났네요.<받은글> 1 운영자 2018/10/25 18:11
24588 엄청나게 많은 종북좌파 이적 단체들(펌) 2 팔공산2 2018/10/20 08:59
12345678910,,,709

mailbox_red.gif

vietnamwar@naver.com

Copyright (c) 2002 www.vietnamwar.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vietnamwar@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

cellularphone03.gif

010-3720-88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