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ung1.gif

베트남전쟁과 한국군

베트남참전 유공자회

그리운 전우 찾기

베트남전쟁 참전수기

베트남전쟁의 영웅들

침묵의 살인마

STOP THE WAR

6·25참상

國會인터넷生放送 

國會議員홈페이지 

고 엽 제 란? 

고엽제 보고서 

  고엽제 후유(의)증 

  고엽제 등록절차 

  전국보훈병원안내 

  전국호국묘원안내 

tmp3512.bmp

dalma01.gif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작성자 김진화
작성일 2018-07-20 (금) 09:44
 
성명서
□ 성   명   서 □
   최근 더불어민주당과 민간단체인 군인권위원회에 의해 연이어 제기된 국군기무사의
'탄핵 촛불집회 진압계획' 폭로와 관련자 고발조치에 이어, 지난 4월 '판문점 선언' 후속
조치의 일환으로 암암리에 준비 중이던 문재인 정부의 '군축협상안'에 대한 모 일간지의
폭로와 관련하여 우리 전군 구국동지연합회는 군 무력화 내지 해체를 통해 한반도 공산화
를 획책 하려는 문재인 정권의 음모에 대해 심각한 우려와 더불어 분노를 금할 수 없는 바
이에 우리의 입장을 밝히고자 한다.

   첫째, 국군기무사의 '촛불집회 진압계획'과 관련하여 헌법 제77조와 관련 법률에 의거
탄핵의 기각 내지 인용에 따른 촛불세력 또는 태극기 세력에 의해 예상되는 국가 소요사태
대비차원에서 군 내부적으로 검토한 문건을 일방적으로 촛불세력만을 진압하기 위한 계획
또는 쿠데타 의도가 있는 양 몰아부처서는 안 된다는 것이다.

더욱이 문정권의 지시에 따라 구성된 독립수사단은 정략적으로 수사해서는 안 될 것이며
적폐몰이를 하거나 국가기관을 무력화 하려는 의도로 수사해서도 안 될 것이다.
특히 비밀로 분류되는 기무사의 계엄령 검토문건이 한꺼번에 유출된 과정의 위법성에 대한
수사가 선행 되어야 할 것이다.

   둘째, 문재인 정권의 군축협상과 관련된 군축협상 문제는 북괴의 비핵화 관련 마지막 단계
에서 할 수 있는 조치사항이다.
북괴는 비핵화와 관련 아무런 가시적 조치도 없는데 왜 우리만 선제적으로 무장해제를 자청
해서 하는지 납득할 수가 없다.
군축협상안 1,2단계에 있어서 접적지역의 지뢰제거와 98개에 달하는 각종 초소의 후방배치는
적의 기습공격을 용이하게 할뿐만 아니라 특히 군축협상안 3단계인 K-9 자주포의 후방으로의
이동은 사거리 제한으로 무용지물로 만들어 버리는 결과가 될 것이고 4단계의 해병2사단과
제7기동군단의 후방배치 또는 부대성격 변경은 북괴의 고민거리를 일거에 해소시켜 북괴로
하여금 남침공격의 욕구를 더욱 자극하여 전쟁의 가능성을 증대시킬 것이다.
   셋째, 국방분야의 수장인 송영무 국방장관 이하 군 주요 수뇌부 장성들은 국가의 안보와
국민의 생존을 책임진다는 막중한 사명감과 책임감을 재인식하고 국가안보에 대한 개념정립이
미흡한 문정권에 대해서는 자리에 연연하지 말고 자신의 직위를 걸고 소신 있는 충언을 해야
할 것이다.
   이상으로 우리 전군구국동지연합회는 최근 군 관련 일련의 사태에 대해 깊은 우려와 함께
사태의 추이를 예의 주시하면서 만약 문정권이 군을 와해하려는 기미가 보일경우 더 이상 좌시
하지 않고 결사항전 할 것임을 천명하는 바이다.
2018. 7. 14.
전군 구국동지연합회
회장  김 영 택
   
  0
500
윗글 주마등처럼 스쳐가는 그림 중에서
아래글 시드니에서 온 외로운 방랑자가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24585 남북통일을 추진할려면 그 비용을 부담할 준비는 되었는가 김진화 2018/10/16 11:09
24584 월남전과 한국군 rokmc56 2018/10/15 21:57
24583 장진호 전투 rokmc56 2018/10/14 17:41
24582 좌빨들은 보고 들어라.. 1 rokmc56 2018/10/13 12:49
24581 중앙보훈병원 셔틀뻐스 운영중단 안내 운영자 2018/10/12 02:05
24580 월남전의 斷想 2 rokmc56 2018/10/11 16:47
24579 젊고 싸울줄 아는 우파신당 '태극당'이 떴다! 비전원 2018/10/10 10:34
24578 관상으로 판결하는 망국판사 김진화 2018/10/08 11:02
24577 [ 하반기부터 바뀌는 법안들 ] 로터리 2018/10/08 10:07
24576 ◆희망적인 소식 - 미국의 소리 FACT NEWS 1 운영자 2018/10/08 09:37
24575 박한기 "北은 대한민국 위협하는 분명한 적" (퍼옴) 돌고래 2018/10/06 23:43
24574 우파신당이 자한당을 8:2로 압승했다! 2 비전원 2018/10/06 00:06
24573 개천절 10월3일 베트남 회치민 재향군인회회장 국장 일행베트남 해외회지부 방문사진 2 큰돌맹이 2018/10/04 08:31
24572 미국식 우파신당 '태극당' 발기인대회 성료! 2 비전원 2018/10/03 02:42
24571 경대수 의원, 월남 참전자 보상법 발의! 9 송주완 2018/10/02 14:18
24570 아버지의 사랑 이야기 1 운영자 2018/10/02 02:14
24569 인간 박정희 4 rokmc56 2018/09/29 10:07
24568 섭생(攝生) 1 베드로 2018/09/28 20:30
24567 종전선언을 해보고 아니면 그만 되는게 아니다. 1 김진화 2018/09/27 11:40
24566    Re..종전선언이 누집 강아지 이름인가? 1 rokmc56 2018/09/28 19:58
24565 주한미군사령관 지명자 "GP 축소 등 DMZ내 활동은 유엔사관할"(옮긴글) 큰돌맹이 2018/09/27 03:07
24564 도요토미 히데요시 가문의 멸문지화[타산지석] rokmc56 2018/09/26 12:54
24563 망망대해 일로 월남으로--- rokmc56 2018/09/25 10:26
24562 추석 한가위 3 rokmc56 2018/09/21 19:32
24561 월남 참전자회 중앙회 직무대행 및 임직원 에게 고합니다 큰돌맹이 2018/09/20 23:58
24560 인천상륙작전 제68주년 그날의 사진 2 rokmc56 2018/09/18 08:30
24559 ♡'하룻밤을 자도 만리장성을 쌓는다.♡ 운영자 2018/09/16 22:42
24558 박정희 대통령의 구미 상모동 생가 방문및 발자취 rokmc56 2018/09/15 16:39
24557 [뉴스타운TV] 속보) 지금 전라도 광주에서 5.18로 혈투를? 운영자 2018/09/15 07:44
24556 북한이 우리의 적수 가 못된다는 교만 과 착각(옮긴글) 큰돌맹이 2018/09/13 21:54
24555 [월참 2018년도 제1차 이사회 결과 보고] 1 돌고래 2018/09/10 14:10
24554    Re..전우 대동단결을 호소합니다 정도 2018/09/15 16:51
24553 문경 작은 사찰 봉천사에 공무원들이 드나드는 까닭은? (모셔온글입니다) 팔공산2 2018/09/09 21:25
24552 ♣ 한 바가지의 물 ♣ (받아서 옮기는 글) 양성목 2018/09/08 00:06
24551 태극기 부대 내일부터 전방으로 달려가라 지만원 2018/09/07 23:56
12345678910,,,708

mailbox_red.gif

vietnamwar@naver.com

Copyright (c) 2002 www.vietnamwar.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vietnamwar@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

cellularphone03.gif

010-3720-88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