myung1.gif

베트남전쟁과 한국군

베트남참전 유공자회

그리운 전우 찾기

베트남전쟁 참전수기

베트남전쟁의 영웅들

침묵의 살인마

STOP THE WAR

6·25참상

國會인터넷生放送 

國會議員홈페이지 

고 엽 제 란? 

고엽제 보고서 

  고엽제 후유(의)증 

  고엽제 등록절차 

  전국보훈병원안내 

  전국호국묘원안내 

tmp3512.bmp

dalma01.gif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작성자 정도
작성일 2018-12-06 (목) 20:40
 
김정은 남한 오면 죽는다, 내가 폭탄 될 것이다[펌]
         

  김정은 남한 오면 죽는다, 내가 폭탄 될 것이다

미국과의 오랜 적대관계를 종식시키고 평화의 문을 여는 위대한 평화지도자 김정은, 그의 남한 방문을 진정으로 환영하자는 분위기를 문재인이 앞장서서 띄우고 있다.

 대한민국 최고의 선전 영상 제작업체에 수십억 원을 주어 대형 포스터를 만들고, 이를 지하철을 비롯해 전국에 도배해, 전 국민의 이름으로 김정은에게 붉은 양탄자를 깔아줄 모양이다.

  김정은 오면, 나는 두 놈 중 한 놈 반드시 죽인다

<!--[if !supportEmptyParas]--> <!--[endif]-->

역적 문재인, 개자식 문재인을 죽이고 싶은 국민 엄청 늘어날 것이다.

어차피 죽을 목숨, 문재인이 됐던 김정은이 됐던, 둘 중 하나를 죽이면 안중근 이상의 영웅이 될 것이라는 것, 이런 꿈, 나도 꾼다. 나는 장담한다.

김정은이 오면 두 놈들 중 한 놈 이상은 죽는다.

이 나라 국민들 개돼지라고 단정하지 말라. 지금 휴전선이 다 뭉개졌다.

우리가 통상 생각한다면 김정은이 서울에 오기 전에 20-30만 북한 병사들에게 민간복을 입혀 남한 빨갱이들과 함께 대규모 시위를 열어 김정은을 영웅처럼 맞이하는 결정적 분위기를 만들 것이고, 그 분위기를 타고 남북 두 인간들이 손을 잡고 치켜올리며 “8000만 겨레 동포 여러분, 꿈에도 그리던 통일이 왔습니다이렇게 선포할 것이라는 상황까지 가정했다.

 

     북한군, 더 이상 김정은에 충성하지 않아  

하지만 이는 우리들 생각이고, 김정은의 생각은 또 다를 수 있다.
민간복을 입고 남한으로 침투한 북한군이 과연 김정은에 충성을 할까?

이 점을 김정은은 심각하게 고민할 것이다.

 목숨을 걸고 남한으로 넘어온 북한 병사들이 얼마나 많던가?

20만 북한병력이 넘어 오면 그들이 남한 편을 들까,

 김정은 편을 들까? 김정은은 이를 염려할 것이다.

문재인이 아무리 설득해도 김정은은 문재인이 또라이라 벌써부터 치부했다.

남한국민이 이룩한 경제성장 덕분에 문재인 이 조롱이는 세계 어디를 갈 수는 있다

하지만 가는 데마다 병아리 새끼처럼 깜박깜박 조는 심각한 정신병자라는 사실을 김정은은 매우 잘 안다. 그래서 절대로 그 병신에게 자신의 목숨을 걸지 않을 것이다

     김정은은 문재인을 이미 정신병자로 파악해

만일 김정은이 무사히 답방하고 돌아갔다 하자.

 그 순간으로부터 문재인과 김정은은 세계의 주적이 된다.

김정은과 그 졸개들이 병신이 아닌 이상 감히 어찌 이 엄청난 선택을 할 것인가?

남남갈등? 이런 저급의 차원이 아니다.

    김정은 한국 오면, 나를 안중근-윤봉길 후예가 되게 하라

김정은의 방남 의사가 발표되면 내가 제일 먼저 나가 제2의 안중근-윤봉길의사가 되는 영광을 선점할 것이다 

육사 39기 이종명 의원은 후배 40기의 목숨을 지키기 위해 자기 목숨을 바치려한 이 나라 유일의 의사다. 김정은이 서울 오면 내가 앞으로 더 살 수 있는 15(?) 인생을 국가에 헌납함으로써, 나보다 더 젊은 애국지사들의 생명을 연장시켜 드리고 싶다. 바로 이 순간이 내 생애 최고의 아름다운 피날레가 될 것이다.

나에게는 지구력은 없지만, 아직 육체적 정신적 순발력은 있다.
지금은 안중근, 윤봉길 의사처럼 혼자 나서서는 안 되는 세상이다.

죽기를 각오하는 수백-수천의 열혈 애국화신들에 부탁한다.

노인인 이 지만원을 영광스럽게 앞세워 주기 간절히 부탁한다.

 그리고 나와 함께 승화하자. 내 피를 이 나라 성전에 바칠 수 있도록 수백-수천 명 열혈 의병들이 나서 주기 간절히 바란다.

내 오염되지 않은 깨끗한 피를 이 나라 이 강토에 널리널리 아주 많이 뿌려주기 바란다

    If Kim Jong-Un Come to South Korea, He Will Be Dead. I Will Be the Bomb<!--[if !supportEmptyParas]--> <!--[endif]-->The great peace leader Kim Jong-Un, who put an end to the long-lasted hostile confrontation with America and is opening the door to peace -- Moon Jae-In is taking the lead to launch an atmosphere to welcome his visit to South Korea with great kindness. He looks like to lay down red carpet for Kim Jong-Un in the name of all the nation by paying billions of won to the most renowned propaganda image production company to make big posters and display them all across the country including subway stations.

<!--[if !supportEmptyParas]--> <!--[endif]-->

If Kim Jong-Un Come, I Am Sure to Kill One of the Two Bastards

<!--[if !supportEmptyParas]--> <!--[endif]-->

More than the most people would like to kill the traitor and bastard Moon Jae-In, and the number will be ever increasing. This life which is doomed to die someday anyhow, -- I also dream a dream that if I kill any of the two bastards, whether it is Moon Jae-In of Kim Jong-Un, I will be made a hero greater than Ahn Joong-Keun. I dare to guarantee that if Kim Jong-Un comes here, more than one of the two bastards shall die. Don‘t rush to a conclusion that the people of this country are only dogs and pigs. Now the cease-fire line is all destroyed. In our usual guess, Kim Jong-Un will, before he comes to Seoul, make 200-300 thousands of troops wear civilian clothes, send them to Seoul to hold massive demonstration together with the local Reds in South Korea, and prepare for decisive atmosphere to welcome Kim Jong-Un as a great hero. I went further to guess that, soon after then, taking advantage of it, the two human wretches will hold their hands, raise them up high, and will declare, “70 millions of my fellow countrymen, the unification has finally come which we have wished lifelong even in dreams”.

<!--[if !supportEmptyParas]--> <!--[endif]-->

North Korean Soldiers, No More Made to Be Loyal to Kim Jong-Un

<!--[if !supportEmptyParas]--> <!--[endif]-->

This is only what we guess, but Kim Jong-Un may have different thinking. The North Korean soldiers who are supposedly infiltrated into South Korea in civilian clothes, -- will they still be loyal to Kim Jong-Un? He will be in a great agony over this. What a great number of North Korean soldiers have crossed over to South Korea at the risk of their lives! If 200 thousands of North Korean soldiers cross over to South, which will they take side with, the South or the North? Kim Jong-Un will be worrying about it. However hard Moon Jae-In may try to persuade Kim Jong-Un, he has already decided to regard Moon Jae-In as a weirdo. Kim Jong-Un knows very well that Moon is a serious mental patient dropping off to a habitual sleep like a chick everywhere he goes. Kim Jong-Un will, therefore, never stake his life on the silly wretch of Moon Jae-In.

<!--[if !supportEmptyParas]--> <!--[endif]-->

Kim Jong-Un Already Aware That Moon Jae-In Is A Mental Patient

<!--[if !supportEmptyParas]--> <!--[endif]-->

Let‘s suppose that Kim Jong-Un returned after his visit to Seoul in safety. But from that moment, Moon Jae-In and Kim Jong-Un will become the main enemy of the world. Unless Kim Jong-Un and his hench men are stupid mental patients, how can they dare to make this monstrous choice at all? Does it aim to raise inter-South conflict? It is not a matter of lower grade dimensional one like it.

<!--[if !supportEmptyParas]--> <!--[endif]-->

If Kim Jong-Un come to South Korea, Make Me A Descendant of Ahn Joong-Keun and Yoon Bong-Kil.

<!--[if !supportEmptyParas]--> <!--[endif]-->

As soon as Kim Jong-Un‘s will to visit South Korea is announced, I will come out first to take the honor ahead of others to make myself 2nd Ahn Joong-Keun and Yoon Bong-Kil. The National Assembly Member Lee Jong-Myong, 39th graduate of Military Academy, is the sole righteous person in this country who staked his life to save the life of his junior, 40th graduate of the academy. If Kim Jong-Un comes to Seoul, I would like to lengthen the span of lives of many patriots younger than me by contributing my life to the country, which I can possibly live for another 15(?) years. This very moment will be the most beautiful finale in my entire life.

<!--[if !supportEmptyParas]--> <!--[endif]-->

I may not have physical endurance, but I still have physical and mental agility. Now is not a time when one person can come out to do great things like Ahn Joong-Keun and Yoon Bong-Kil did. I would like to ask a favor of hundreds - thousands of hot-blooded incarnations of patriotism who have firm determination to face death. I am asking you to set me up at the head to my honor, this old man of Jee Man-Won. Then let‘s sublimate ourselves into honorable patriotism. I eagerly want hundreds-thousands of hot blooded righteous army to come out for patriotic movement so that I can contribute my blood to the holy war of this country. And I also want you all to sprinkle my blood on this cherished fatherland as wide and as much as possible, -- the clean and pure blood that has never been contaminated.


<!--[endif]-->

2018.12.4. 지만원

http://www.systemclub.co.kr/

<!--[if !supportEmptyParas]--> <!--[endif]-->

                     

덪붙여서.
공산주의자로부터 자유민주주의를 수호하고자
 조국 대한민국의; 명령으로 월남전에 참전했던 전우
시스템클럽의 지만원 박사님 글 일고 눈물이 앞을
가립니다, 저는 이 몽이 죽어서 나라가 산다면 營養價를 바치는 것으로
선생님의 나라 사랑에 동참을 공개 선업합니다,,,,정도.......충성

                    
   
이름아이콘 벤허
2018-12-08 21:16
저역시 같은 생각입니다 비록 보행은 힘들고 지병상 손은 많이 떨리지만말입니다
   
 
  0
500
윗글 맹세
아래글 미국에 있었던 실화(實話)입니다. 

자유게시판

자유게시판은 건전한 사회문화의 흐름입니다. 본 사이트와 관련없는 글, 또는 타인을 비방, 욕설은 예고없이 삭제될수 있으며
또 이곳은 젊은 학생들이 학습자료 수집을 위해 많이 찾고있음을 유념하시기 비랍니다.

 
번호     글 제 목  작성자 작성일
참전용사들의 비참한 노후생활 35 운영자 2016/06/12 09:47
베트남 참전용사들의 부끄러운 자화상<3>(동영상) 22 운영자 2015/03/24 15:29
베트남 참전용사들의 부끄러운 자화상<2> 30 서현식 2013/09/22 18:16
베트남 참전용사들의 부끄러운 자화상<1> 17 운영자 2013/04/22 10:09
24622 벼락을 맞아도 시원찬을 군사합의사,오호통재라!! 1 정도 2018/12/10 16:01
24621 자유민주주의 말살하고,공산화를 획책하는 지들에게 정도 2018/12/10 08:07
24620 #죽음으로 항거한 이재수 사령관님 영전에 바칩니다. 5 운영자 2018/12/09 18:43
24619 맹세 1 수리부엉 2018/12/08 20:01
24618 김정은 남한 오면 죽는다, 내가 폭탄 될 것이다[펌] 1 정도 2018/12/06 20:40
24617 미국에 있었던 실화(實話)입니다.  양성목 2018/12/04 11:12
24616 ♡?적선소(積善梳) 달마 2018/12/04 11:04
24615 ??친구여~인생이란것은 말일세... 운영자 2018/12/04 10:54
24614 [아카시아 꽃과 할머니] 유공자 2018/12/01 22:53
24613 國亡과 國民意識 2 달마 2018/12/01 22:29
24612 자유월남패망이 우리에게주는 교훈 1 정도 2018/11/26 14:48
24611 박정희대통령 장군검 1 운영자 2018/11/25 03:44
24610 워싱톤에서 소식 보냅니다. 1 운영자 2018/11/24 05:49
24609 (고) 채명신 사령관 제5주기 추모식 안내 1 운영자 2018/11/23 13:30
24608 예비역의 선전 포고 격문(檄文) 이제 살려면 일어서자. 박필규 2018/11/23 07:08
24607 < 음악 이야기 > '' Danny Boy '' 1 운영자 2018/11/20 11:07
24606 미친 종부기 새끼들.. 1 rokmc56 2018/11/17 17:54
24605 진실에 접근하고 있다 김진화 2018/11/17 07:45
24604 월남참전용사전투수당특별법제정청원문 도림천 2018/11/15 13:34
24603 월남참전자용전투수당특별법제정호소문 도림천 2018/11/15 13:32
24602 이글 한번 읽어봐요, rokmc56 2018/11/13 08:34
24601 1970~1971년맹호1연대3대대본부 함께근무한 전우찾습니다. 온누리 2018/11/12 14:36
24600 햇볕정책은 실패가 아니라 김대중의 반 국가적 음모였다. 1 운영자 2018/11/11 15:21
24599 월남전참전자회 적폐청산 위원회 검찰청 앞 기자회견 제1~3부 2 운영자 2018/11/09 03:32
24598 참전명예수당 4 송주완 2018/11/08 02:08
24597 "소박한 노인의 감사기도" 2 지정식 2018/11/03 05:51
24596 2018년 안중근 국제학술회의 박정부 2018/11/03 05:42
24595 -한 노병의 외침- <받은글> 2 운영자 2018/11/03 05:27
24594 '고약해' 1 운영자 2018/11/01 21:04
24593 2018년 10월17일부터 10월27일 1진 부터 5진 가지 베트남 전적지방문 선후배 전우님들께 큰돌맹이 2018/11/01 08:27
24592 춥고 배 고푸던 시절 rokmc56 2018/10/29 09:50
12345678910,,,704

mailbox_red.gif

vietnamwar@naver.com

Copyright (c) 2002 www.vietnamwar.co.kr All rights reserved.
 
Contact vietnamwar@naver.com for more information .

cellularphone03.gif

010-3720-8867